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목계장터

기사승인 2019.03.16  06:35:37

공유
default_news_ad1

- - 신경림 시인-

   
▲ 신경림 시인

             목계장터

하늘은 날더러 구름이 되라 하고
땅은 날더러 바람이 되라 하네
청룡 흑룡 흩어져 비 개인 나루
잡초나 일깨우는 잔바람이 되라네
뱃길이라 서울 사흘 목계 나루에
아흐레 나흘 찾아 박가분 파는
가을볕도 서러운 방물장수 되라네
산은 날더러 들꽃이 되라 하고
강은 날더러 잔돌이 되라 하네
산서리 맵차거든 풀속에 얼굴 묻고
물여울 모질거든 바위 뒤에 붙으라네
민물 새우 끓어넘는 토방 툇마루
석삼년에 한 이레쯤 천치로 변해
짐부리고 앉아 쉬는 떠돌이가 되라네
하늘은 날더러 바람이 되라 하고
산은 날더러 잔돌이 되라 하네
 - - - - - - - - - 
  신경림 :1955년 『문학예술』 등단/ 민족문학작가회의 회장 역임/ 동국대학교 석좌교수/ 한국문학작가상, 이산문학상, 단재문학상, 만해문학상, 스웨덴 시카다상, 호암상 예술상

황은경 기자 cjtzltmdi@hanmail.net

<저작권자 © 학부모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