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한국교원대 황새생태연구원, 청람황새공원 리모델링 및 교육연구동 건립 추진

기사승인 2019.06.14  06:51:28

공유
default_news_ad1
   
 

한국교원대학교 황새생태연구원은 문화재청, 충청북도, 청주시로부터 36억원의 예산을 지원받아 2020년까지 청람황새공원 리모델링과 교육연구동 건립을 추진한다.

청람황새공원은 20년 이상 노후화된 황새사육시설로 인해 황새 폐사율이 증가하는 등의 문제점이 있어 2018년에 6억 원을 투입하여 일부 시설(황새사육장 A-1, B-1)을 개선하였으며, 2020년까지 추가로 30억 원을 지원받아 리모델링 및 교육연구동 건립사업을 진행 할 예정이다.

또한, 이번에 신축되는 교육연구동은 20년 간 황새 복원 연구로 축적된 연구 기술을 홍보하고, 황새에 대한 다양한 교육과 체험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생태교육서비스 공간으로 건립될 예정이다.

이로써, 황새생태연구원은 멸종위기종 복원 및 천연기념물 보존을 위한 황새 인공증식을 위생적인 환경에서 수행할 수 있게 되었으며, 황새와 생물다양성 보전에 관한 전시 및 체험 등 생태교육서비스를 제공하여 4대 주요 기능인 연구, 교육, 전시, 홍보를 통합할 수 있게 됐다.

남영숙 황새생태연구원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체험 및 교육에 대한 수요를 충족시킬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게 되었으며, 황새 복원을 통해 멸종위기종 복원과 생물다양성 보전, 나아가 생태계복원 및 지속가능한 마을을 형성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청람황새공원 리모델링 공사로 인해 6월 12일부터 한시적으로 일반인 개방을 제한한다고 전했다. 청람황새공원은 천연기념물 199호 황새의 복원연구, 교육 기능을 더욱 확대하기 위해 문화재청, 충청북도, 청주시에서 36억 원을 지원받아 2018년 9월부터 긴급보수공사와 리모델링 공사를 진행 중이며, 6월 13일부터 새로 건립된 사육장으로 일부 황새를 이동시킬 예정이다.

 천연기념물 황새복원 태동지인 청람황새공원은 2020년 12월까지 공사를 완료하고, 황새생태습지공원을 비롯한 연구, 교육, 전시, 사육관리 등의 기능을 통합하는 황새생태과학관(가칭)을 건립하여 새롭게 재개원할 예정이다.

이종구 기자 ljg1126@daum.net

<저작권자 © 학부모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