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농식품부, 쌀 가공식 아침 간편식 제공... 초등학교 시범 지원

기사승인 2019.09.16  23:54:38

공유
default_news_ad1

- 아침간편식, 우리 아이 아침밥을 부탁해!

     
   
▲ 시리얼/자료사진

농림축산식품부(이하 농식품부)는 전남 영암군에 소재한 대불초등학교를 시작으로,16일부터 쌀 가공식품을 이용한 아침간편식 제공 시범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고 16일 밝혔다.

아침 간편식 지원 시범사업은 3개 지역 인천1, 전남3, 강원4 8개 초등학교가 우선 참여한다.

농식품부는 이달부터 11월까지 2천230명의 초등학생에게 쌀 가공식품을 활용한 아침간편식을 제공한다.

주먹밥류, 씨리얼류, 떡류 등의 간편식(1인당 120g내외)이 음료와 함께 주 2∼3회 제공된다.

식품안전관리인증기준(HACCP) 인증을 받고, 최근 3년간 위생관련 제재처분을 받지 않은 기업에서 국산쌀로 제조한 제품을 제공한다.

농식품부는 학생들의 아침식사 결식률 증가 추세를 완화하고, 쌀 간편식을 아침밥으로 섭취하는 문화의 확산을 통해 쌀소비를 확대하기 위해 올해 처음 시작됐다고 전했다.

농식품부는 학부모․학생․교사를 대상으로 제품 만족도, 아침간편식 제공 필요성․사업보완 방안 등을 12월에 조사하고, 이를 토대로 사업의 지속 추진 여부, 확대 방안 등을 검토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이번 아침 간편식 지원 시범사업을 통해 미래 쌀 소비자인 초등학생이 아침밥의 중요성을 깨닫고, 아침밥을 잘 챙겨먹는 식습관을 형성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최미자 기자 rbrb344@hanmail.net

<저작권자 © 학부모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