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어린이 인플루엔자 백신 2회 무료접종 시작

기사승인 2019.09.18  04:49:19

공유
default_news_ad1

- 17일부터 전국 9000여 병·의원서…보건당국, 가급적 11월까지 완료 당부

17일부터 인플루엔자 백신 2회 접종이 필요한 어린이를 대상으로 무료접종을 시작한다.

2회 접종 대상자는 생후 6개월∼만 9세 미만 어린이 중 인플루엔자 예방접종을 생애 처음으로 받거나, 7월 1일 이전까지 총 1회만 받아 면역형성이 완벽하지 않은 어린이들이다.

 

   
▲ 2019년 어린이 인플루엔자 국가예방접종 지원사업 안내./정책브리핑

질병관리본부는 인플루엔자 백신 2회 접종 대상자는 인플루엔자 유행기간 및 접종 2주 후부터 예방효과가 나타나는 것을 고려해 가능하면 11월까지 2회 접종을 완료해줄 것을 당부했다.

이와 함께 10월 15일부터는 생후 6개월에서 12세 어린이(2007년 1월 1일 ~ 2019년 8월 31일 출생)에게 인플루엔자 예방접종을 무료로 시행한다고 밝혔다.

특히 1회 접종 대상자 중 초등학생 등 집단생활을 하는 어린이는 인플루엔자 유행 차단을 위해 겨울방학 전 예방접종을 완료하는 것이 중요하다.

어린이 인플루엔자 무료 예방접종을 제공하는 지정의료기관은 전국적으로 약 9000여 곳이 있으며, 주민등록상 거주지에 상관없이 전국 어디서나 가능하다.

지정의료기관은 예방접종도우미 누리집 및 스마트폰 앱에서 확인 가능하며, 사전에 가까운 지정의료기관을 확인한 후 방문할 경우 불편을 줄일 수 있다.

한편 질병관리본부는 어린의 안전한 접종을 위해 접종 전후 아이 상태를 잘 살필 것을 당부하며 “의료인은 예진과 접종 후 30분 관찰로 이상반응 여부를 확인하고, 안전한 백신보관(콜드체인) 등 관리에 만전을 기해줄 것”을 요청했다.

또 예방접종을 받은 후에는 “접종 부위의 통증이나 부어오름, 부종, 근육통, 발열, 메스꺼움 등 경미한 이상반응이 일시적으로 나타날 수 있다”며 “대부분 1~2일 이내 호전되지만 고열이나 호흡곤란, 두드러기, 심한 현기증 등이 나타나면 즉시 의사의 진료를 받아야 한다”고 밝혔다.

   
▲ 어린이 인플루엔자 예방접종 안내문./정책브리핑

최미자 기자 rbrb344@hanmail.net

<저작권자 © 학부모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