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경기고양교육지원청, 제2회 고양 학생 1000인 음악회 With 노래하는 인문학 콘서트 개최

기사승인 2019.10.05  10:25:28

공유
default_news_ad1
   

 경기고양교육지원청은 10월 2일 아람누리 아람음악당 하이든홀에서 음악과 문학이 흐르는 가을 길! 『제2회 고양 학생 1000인 음악회 With 노래하는 인문학 콘서트』 를 개최했다.

이번 음악회는 아름다운 선율로 음악적 감성을 자극하며 노래하는 인문학자 「정경량」 교수, 우리의 소리를 소중하게 지켜온 대한민국 대표 소리꾼 서편제의 「오정해」 국악인과 어부의 아들로 태어나 인생역전의 주인공으로 거듭난 동양의 파바로티 「조용갑」 테너가 재능기부로 협연했다.

고양관내 초·중·고·특수학교 학생들이 711 명이 한 자리에 모여 합주 및 합창으로 감성적 끼를 발산하고, 도전적 꿈을 꾸며, 공감적 사랑을 경험하여 감동하모니를 창출해 내는 음악향연을 펼쳤다.

지난 7월20일 음악회 오디션을 통과한 신일중 윈드 오케스트라 및 개인 및 단체 자격으로 참여한 학생 117명이 신일중 마상학 교사의 지휘로 메인오케스트라로 협연하였고, 합창단 11교 508명, 홀트학교 학생 34명등의 학생들이 라데스키 행진곡, 캐러비안의 해석, 신세계교향곡 등 12곡을 연주했다.

특히, 국악인 오정해씨가 우리 전통음악인 너영나영, 진도아리랑, 홀로아리랑을 노래하여 관객들에게 감동을 주었으며 동양의 파바로티라 불리우는 테너 조용갑의 내마음의 강물, 오 솔레미오는 익숙한 노래에 큰 감동을 주어 많은 박수를 받았다.

이 날 참가한 학생들을 위한 노래하는 인문학 콘서트를 한시간 운영하였는데. 노래하는 인문학자 헤르만헷세의 대가 정경량 교수님의 아름다운 선율과 인문학 강의는 가을 길을 아름답게 수놓는 시간이 됐다.

지난해에 이어 제2회를 맞이하는 ‘고양학생 1000인 음악회’는 연주 및 합창하는 학생 전원이 관객이자 연주자가 되어 러닝 타임 70분 동안 귀와 눈을 황홀하게 하였고, 음악으로 모두가 하나되는 환상적인 경험을 선사했다.

관람에 참가한 학부모(가좌초 한00 모)는 "자녀들이 조용갑선생님이나 오정해선생님과 협연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해준 음악회 관계자들 모두에게 감사하다"고 했으며, 이번 공연의 경험이 음악적 꿈을 맘껏 펼칠 수 있는 소중한 계기가 될 것이락 했다.

 중산고 마상학 지휘자는 ‘오늘의 결실은 열심히 연주 실력을 갈고 닦은 학생들의 노력과 최선을 다해 지도한 교사들의 헌신 덕분이며 관심을 갖고 함께 참여한 학부모님들, 고양시민들의 뜨거운 박수와 호응으로 학생들의 끼와 재능이 더욱 더 발휘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최승천 고양교육지원청 교육장은 지난 해 전국 처음으로 개최되었던 ‘고양 학생 1000인 음악회’는 문화예술을 사랑하는 학생, 학부모, 교사들의 적극적 관심과 바램으로 2회를 맞이하게 된 것이며 문화예술로 천 개의 고원에 천 개의 길을 만들어 학생들의 행복을 디자인 하는 고양문화예술교육을 더욱 내실화하여 고양시가 문화예술의 일번지가 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했다.

이종구 기자 ljg1126@daum.net

<저작권자 © 학부모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